본문 바로가기

식물의 모든 것

감나무의 특징과 재배 방법

반응형

오늘은 감나무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우선 감나무의 크기는 10~15m 정도까지 나라나며, 가구나 기구, 바둑판, 골프헤드 등에 사용되기도 합니다. 개화사기는 봄에서 여름 넘어갈 무렵인 5월에서 6월이고 수확이기는 9월에서 10월입니다. 원산지는 한국이고 주로 한국과 중국, 그리고 일본에 많이 분포되어 있습니다. 감나무의 꽃말은 경의, 소박, 자애라고 합니다. 감나무의 특징으로 말할 것 같으면 높이가 10~15m로 수피에는 피목이 많습니다. 수피가 코르크와 되어서 흑 회색으로 잘게 갈라지며, 어린가지엔 꼬불꼬불하게 퍼진 갈색털이 있습니다. 그리고 겨울눈은 편평하고 길이가 3~6mm 정도가 됩니다. 잎이 어긋나서 난형으로 두텁고 혁질 이라 점 첨두, 또는 예저나 원저입니다. 길이가 7~17cm이며, 넓이가 4~10cm이고 밋밋한 곳은 가장자리입니다. 앞면엔 중앙에만 털이 나있고, 뒷면엔 전체로 잔털이 밀생합니다. 꽃은 양성화 아니면 단성화이고 담황색으로 꽃이 새롭게 자란 가지의 잎겨드랑이에서 앞서 말했듯이 5월에서 6월 사이에 피어납니다. 열매는 품종에 따라서 크기 차이가 있는데 난상의 원형이나 편구형의 장과입니다. 우리가 감을 먹는 시기는 10월쯤인데 이맘때쯤에 노란빛이 나는 홍색으로 성숙하는데 단감의 경우 반점이 생기지만 떫은 감은 반점이 없습니다. 우리는 이를 구분하지만 익으면 두 개 다 달다고 합니다. 그리고 따뜻한 곳에서 잘 자라나고 대기오염에도 강한 나무라고 하네요. 이렇게 먹을 수도 있고 자재로도 사용할 수 있는 감나무를 심는 방법이 있는데 일단 묘목을 심는 시기가 있는데 이때에는 남부지방 쪽으로 심어주는 게 좋은데 계절은 가을이 좋습니다. 그리고 중부 이북지방의 경우 동해를 입는 일이 있기 때문에 봄에 심는 것이 좋고요. 뿌리가 상하면 안 되기 때문에 구덩이를 팔 때 최대한 크게 파주고 깊지 않게 심어주는 것이 훨씬 효과가 있고 생육이 좋다고 합니다. 나무를 심은 뒤에는 흙이 가라앉기 때문에 접목부위가 지면에서 약 5cm정도가 올라오게 높이 심도록 하는 것이 좋습니다. 나무를 심은 다음 신문지나 비닐로 주변의 1미터 정도 덮어줌으로써 건조를 방지할 수 있고 지온이 상승함으로써 쓸데없이 풀이 자라나는 걸 방지할 수 있습니다. 감나무가 작을 땐 뿌리도 약하기 때문에 받침대 같은 걸 세워서 묘목이 흔들려 쓰러지지 않게 받쳐주고 비료 같은 것도 뿌리에 직접적으로 닿지 않게 해주는 게 좋습니다. 오늘 이렇게 감나무의 특징과 재배 방법에 대해 알아봤는데 기회가 되시면 한 번씩 재배를 해보시는 것도 좋은 경험이 될 거 같습니다. 그럼 오늘은 여기까지 하고 다음에 더 좋은 이야기 나눌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오늘도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식물의 모든 것' 카테고리의 다른 글

로즈마리의 특징  (0) 2020.05.10
은행나무의 용도  (0) 2020.05.05
감나무의 특징과 재배 방법  (0) 2020.05.04
목련의 꽃말  (0) 2020.05.03
페퍼민트의 효능  (0) 2020.05.03
라벤더의 효과  (0) 2020.05.02